• 회사소개
  • 회원가입
  • 로그인
  • 주문확인
  • 골칫거리 뱃살 도대체 왜 찌는 걸까

    페이지 정보

    CREDIT GIANT 작성일18년11월28일 11:24 조회89회

    본문

    9033277cd71e8ef9564e2cfe4f7cdb05_1543371823_4178.png



    #유전적 요인
    믿고 싶지 않겠지만 유전적으로 각자 신체의 어떤 부위에 집중적으로 지방이 축척되는지 타고나게 된다.
    즉 유전적으로 다른 사람들 보다 배에 집중적으로 지방이 쌓이는 체질을 타고났다면 남들보다 배에
    살이 많으며 살이 쪄도 뱃살 위주로 찌게 된다.
    체질을 타고났다면, 남들보다 배에 살이 많으며 살이 쪄도 뱃살 위주로 찌게 된다.
    체질은 노력으로 개선할 수 있으니 좌절하지 말고 뱃살 빼기에 좋은 운동을 자주 진행하는 것이 좋다.

    #수면 부족
    수면이 부족하여 오는 피로는 신진대사를 느려지게 하여 살이 찌기 쉬운 체질로 바뀌게 된다.
    늦은 시간 허기짐에 시달리게 된다.
    늦은 식사 후 잠자리에 들면 음식의 지방 전환 비율이 높으며, 특히 복부에 많이 쌓이게 된다.
    이외에도 수면 부족은 각종 질병의 원인이므로 매일  7~8시간의 숙면이 필요하다.

    #가공식품
    바쁜 현대들은 식사를 간편한 가공식품으로 해결하여, 불필요한 간식 섭취량이 많다.
    복부의 지방은 염증에 의해 커지는데 과자, 탄산음료와 같은 설탕이 많이 들어간 음식은 염증을 유발한다.
    채소, 견과류 등 항염증 기능의 자연식품 위주의 식사를 해야 한다.
    9033277cd71e8ef9564e2cfe4f7cdb05_1543371833_1784.png
    #과식, 폭식
    과식과 폭식은 두툼한 뱃살의 지름길로 이어지며, 건강 상태를 약화시키는 가장 나쁜 식습관이다.
    한 끼만 폭시 가는 1일 1식 다이어트는 살 빼기엔 쉽고 효과적일지 몰라도 내장 지방을 유발하여,
    장기적으로 봤을 때 건강을 약화시키는 다이어트 방법이다. 조금씩 자주 먹는 습관을 들여야 한다.


    #스트레스
    수면 부족과 마찬가지로 스트레스 또한 가짜 식욕을 유발하며, 특히 당분이 많은 음식을 생각나게 한다.
    또한 스트레스 호르몬 코르티솔의 분비가 체내 화학물질에 변화를 일으켜 체지방 소모량을 떨어뜨린다.
    운동과 식단 조절에도 뱃살이 유독 빠지지 않는다면 스트레스가 큰 이유 중 하나이다.
    극단적인 다이어트로 스트레스를 받는 것보다 천천히 꾸준히 진행하는 것을 추천한다.

    #앉아있는 시간
    대부분의 직장인, 학생들은 하루 중 앉아있는 시간이 대부분이다.
    앉아있는 자세는 배와 옆구리 쪽의 긴장이 풀려 지방이 자연스럽게 축적되게 한다.
    틈나는 대로 일어서서 스트레칭을 하거나 휴식시간에 간단한 산책으로 일상 속에 움직임과 활동량을 늘려주어
    복부에 끊임없는 긴장을 주는 것이 좋다.


    9033277cd71e8ef9564e2cfe4f7cdb05_1543371844_4976.png


    #나이
    나이가 들수록 신체를 움직이는데 필요한 칼로리가 줄어 신진대사가 원활히 작용하지 못한다.
    이데 따라 근육량은 적어지고 지방이 축적되게 한다.
    이 또한 나쁜 습관 개선과 운동만이 해결책이다. 매일 적절한 이산서 운동과 단백질 위주의
    식단을 유지하면 얼마든지 핫 보디 중년이 될 수 있다.



    9033277cd71e8ef9564e2cfe4f7cdb05_1543371853_7257.png

     

    추천 0
    더 볼만한 기사
    최신 등록된 기사
     

    CRAZY GIANT. CEO.강지연 ADRESS.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위례서일로 26 라크리움 121호
    BUSINESS NUMBER. 106-13-41425 TEL.031.758.9112 FAX.031.758.9113 E-MAIL.giant@crazygiant.co.kr
    Copyright(c) 2018. GIANT. All Rights Reserved.